지원이 중단된 인테넛 익스플로러를 사용 중입니다. 원활한 쇼핑을 위해 브라우저를 업그레이드 해주세요. 업그레이드 하기

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a mont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 추가 시 혜택
현재 위치
  1. MAGAZINE
공급사 바로가기
한 접시에 담긴 한국의 문화 -Chef.김병진-
이전상품 다음 제품 보기 확대보기
추천메일 보내기 상품조르기 대량구매문의
바로구매하기

이벤트

 jinli



한 접시에 담긴 한국의 문화



자연이 그 상태 그대로 존재할 때 가장 아름다운 것처럼
한식도 재료 본연의 깊은 맛으로 표현될 때 가장 빛을
발할 수 있다는 김병진 셰프님.

김병진 셰프님은 손님들과 음식으로 교감하기 위해
음식을 대하는 마음과 한국적인 문화를 표현하기 위한 식기,
인테리어, 서비스까지 그 모든 것들을 허투루 하지 않는다.

그는 미쉐린 3스타라는 무게에도 남들을 신경 쓰기 보다
'나'에 대한 끊임없는 고찰로 가온의 정체성을 지켜나갔다.




미쉐린 3스타 한식 레스토랑 '가온' 셰프  |  김 병 진
















Q. 미슐랭 3스타를 꾸준히 받으시면서
느낀 소감은 어떠셨나요?


처음 받았을 때는 정말 아무 생각이
없었어요.
몇 번을 받고 나서는 정말 큰 부담감과
책임감이 많이 생겼어요.







Q 처음 가온을 오픈하셨을 때와
어떤 변화가 있었나요?


이슈가 많이 되고 손님들이 늘어나면서
팬뿐만 아니라 안티도 많이 생겼어요.

하지만 사람들의 의견과 비판에
흔들리지 않고 제가 생각하는 방식에
집중하려고 합니다.







사람들은 보통 남들의 기준에
맞춰 사는 것 같아요.
남들의 시선을 많이 신경 쓰죠.

그런데 가장 중요한 건
내가 봤을 때 나는 어떤 사람이고
지금 이 일이 나와 맞는지,
셰프라는 직업이 정말 나와 맞는 일인지
나에 대한 생각을 끊임없이
하는 거라고 생각해요.







생각할 수 있는 힘은 정말 중요합니다.
생각을 해야지만 행동을 할 수 있고
말을 할 수 있으며, 창작을 할 수 있습니다.
생각을 표현하는 게 이 일에서 정말 중요하고요.

직원들에게도 본인이 어떤 요리를 잘하고
어떤 요리를 하고 싶은지
그리고 요리를 왜 하는지
대답할 수 있어야 한다고 합니다.







Q 총괄 셰프로서 셰프님의 장점은
무엇이라고 생각하세요?


직원들에게 항상 얘기하는 것이 있는데,
청결, 재료 준비 등 가장 기본적인 것이
갖춰져야 뭐든 다 잘할 수 있다고 합니다.
기본 마음가짐이 되어야 음식도 맛있어요.

미슐랭을 받고 손님이 많아지는 것도
당연하게 생각하면 안 된다고 합니다.
무엇이든 당연하게 생각하지 말되,
마음가짐은 편하게 가지라고 하죠.







직원을 뽑을 때도 항상 본인은 어떤
요리를 잘하고 좋아하는지 물어봅니다.
남들이 생각하는 모습이 아닌
자신이 생각하는 것이 어떤 건지 아는 게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나중에 직원들이 나가서도
가온의 메이드 바이 김병진이 아닌
본인의 완전한 것을 만들었으면 좋겠어요.







Q 한식을 하시게 된 계기는 무엇인가요?


한국 사람이 제일 잘하는 음식은
한국 음식이고 프렌치를 아무리 잘한다 해도
프랑스인 셰프의 음식은 따라갈 수 없는 것처럼,

그 환경에서 자란 셰프가 그 문화를
가장 잘 풀어낼 수 있다고 생각해요.







Q 가온 음식의 스토리텔링은
어떻게 하시나요?


보통 한식의 코스에서 첫 요리에
죽이 나오는데 죽이 왜 처음에 나오냐고
물어보면 모두 다 속을 풀기 위해라고
대답하죠.

한식의 코스를 얘기할 때 죽을 먹고
그다음 회를 먹는 이유를 설명하라고
할 때도 기능적으로 접근을 합니다.







프렌치 요리나 일본의 가이세키 요리는
스토리텔링을 명확하게 설명할 수 있는데
한식은 그렇지 못했었고 저는 그 코스의
기준을 만들고 싶었습니다.

왕의 하루아침 점심 저녁을 보니,
현대인이 먹는 음식의 영양적인 부분과
맥락이 맞았고 그걸 '식치'라고 합니다.

가온은 중심이라는 뜻인데 가온이
한식의 중심이 되었으면 했습니다.







파인다이닝은 전달하고자 하는 메시지를
음식에 얼마만큼 정제시킬 수 있는지가
중요하고 그렇기 때문에 생각을 하고
표현하는 게 이 일에서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Q 인상 깊었던 손님이나
에피소드가 있나요?


최근에는 룩셈부르크 부부 손님이 오셨는데
평소 파인다이닝에 많이 다니면서
입맛에 맞지 않는 곳에서는 토를 하기도 하고
느끼했었는데 가온에서는 음식을 다 먹고
감동받고 눈물을 흘리셨어요.
한국을 느낄 수 있어서 너무 좋았다고 하셨죠.







예전에는 한 손님분이 식사를 하다가
저를 만나 얘기하고 싶다고 하시더라고요.
음식에서 그 셰프의 지금 상태가
그대로 느껴진다고 하셨어요.

그때 제가 스트레스를 한창 받고 있었던
시기인데 그게 음식에서 그대로
느껴진다고 하셨죠.
이렇게 얘기해 주신 건 너무 감사했어요.







Q 가온이 손님들에게 어떤 느낌으로
다가갔으면 하시나요?


'한식당'으로 기억되었으면 좋겠어요.
한식의 문화적인 부분을 바꾸고 싶었고
한식을 생각하면 양념에 버무려진
짠 음식이 아닌 재료를 통해 온전히
한식의 깊은 맛을 내고 싶었어요.







처음 메뉴를 연구하는 5년 동안
재료도 정말 한식 재료로만 썼었는데
4년 반 정도 되었을 때
처음으로 캐비어를 썼어요.

그리고 계속 메뉴에 대한 욕심이 생기고
부족한 점이 있으면 같은 메뉴에도
조금씩 보완을 해요.

가온의 메뉴인 문어 냉채나 금태도
계속해서 발전을 시켜서 나오죠.







Q 인테리어 컨셉은 무엇인가요?


집 속의 집입니다.
사실 레스토랑에는 음식뿐만 아니라
직원들의 서비스, 인테리어 등 모든 것에
한 나라의 문화가 집약되어 있습니다.
그래서 집에 초대되었다는 컨셉으로
잡았어요.

식기 중에서는 제가 디자인한 것도 있고
40년 이상 된 한두 개 밖에 없는
광주요 식기들도 있어요.

책을 읽다가 거기서 한 셰프가 말하길
식기는 한 쪽의 바퀴 같은 거라고 했어요.
그리고 저희는 식기세척기를 사용하지 않고
직접 직원들이나 제가 식기를 닦아요.
이것도 요리하는 과정의 일부라고 생각합니다.







Q 쉴 때는 무얼 하시나요?


저는 일주일에 한 번 쉬는데
항상 와이프와 같이 밥 먹으러 가거나
나가서 산책도 해요.

석촌동 쪽에 살았을 땐 석촌호수
걸으면서 얘기도 많이 했는데
쉴 때 사람들 바쁘게 일하는 모습을 보면
희열을 느끼기도 해요.







긴 휴가를 가본 적이 없다가 작년에
손을 다치고 처음 휴가를 가졌는데
와이프와 13년 동안 결혼생활을 하면서
제대로 쉰 적도 없고 같이 여행을
간 적이 없어서 그런지 여행을 가는 게
막상 어색하더라고요.

그래서 호캉스 하면서 하루 종일
책 읽으면서 쉬었어요.







Q 요리의 영감은 어떻께 받으시나요?


책을 좋아해서 책을 많이 읽고
시장도 많이 다닙니다.
영화도 보고요.

한식을 좋아해서 한식을 많이
먹으러 다니기도 하고요.

이탈리아 여행을 가서
뇨끼를 먹었는데 너무 맛있어서
한국식으로 풀어 감자수제비를
만들었어요.







Q 좋아하시는 식재료는 무엇인가요?


제가 후각이 예민한 편이라 냄새가
많이 안 나고 맛이 진한 전복, 대게를
좋아합니다.

예전에는 순대, 곱창 이런 것도
잘 못 먹었었는데 서울에 살면서
맛있는 곳에서 먹다 보니
조금씩 익숙해지기 시작했습니다.

가온에서도 양념에 치우친 요리보다는
재료에 집중해서 요리를 해요.

제가 후각이 예민하다 보니
가온의 음식에도 영향을 많이 줬는데,
그래도 요즘에는 육수를 쓰기 시작했고
정제시키려고 합니다.





상품결제정보

고액결제의 경우 안전을 위해 카드사에서 확인전화를 드릴 수도 있습니다.

확인과정에서 도난 카드의 사용이나 타인 명의의 주문등 정상적인 주문이 아니라고 판단될 경우 임의로 주문을 보류 또는 취소할 수 있습니다.  

무통장 입금은 상품 구매 대금은 PC뱅킹, 인터넷뱅킹, 텔레뱅킹 혹은 가까운 은행에서 직접 입금하시면 됩니다.  
주문시 입력한 입금자명과 실제입금자의 성명이 반드시 일치하여야 하며, 10일 이내로 입금을 하셔야 하며 입금되지 않은 주문은 자동취소 됩니다. 


※전자 세금계산서 신청은 국세청 신고기간에따라 입금일 기준 익월 10일 전에 신청가능하며, 신청기간 이후 세금계산서 발행은 불가합니다.

 

 

신한 100-031-262837 - (주)더산김준 | 우리 1005-401-261963 - (주)더산

배송정보

  • 배송 방법 : 택배
  • 배송 지역 : 전국지역
  • 배송 비용 : 2,500원
  • 배송 기간 : 3일 ~ 7일
  • 배송 안내 : 고객님께서 주문하신 상품은 입금 확인 후 2일~5일 정도 소요되며, 제작이 지연될 경우엔 다소 더 길어질 수 있습니다. (주말/공휴일 제외)
    구매하신 물품이 10만원 이상일 경우 배송비용은 무료이며, 그 이하인 경우에는 2,500원의 배숑료가 별도 부과됩니다.
    주문 후 10일 이상 입금이 이루어지지 않을 시, 자동적으로 주문이 취소 됩니다.

교환 및 반품정보

모든 반품 상품은 에이몬트 게시판이나 고객센터를 이용하여 반품 접수를 해주시고, 혹은 로젠택배(1588-9988)을 이용해주시면 됩니다.

반품은 상품 수령 후 고객센터나 게시판을 통해 반품 요청을 하신 뒤 7일 이내에 해당 상품을 저희 에이몬트로 보내주셔야 합니다.

단, 소비자의 변심에 의한 교환 및 반품인 경우와 소비자보호법에 의거해 불량이 아닌 상품에 대한 배송비는 소비자 부담이며,

10만원 이상 주문하시고 무료배송 받으신 뒤 반품하실 경우 반품 상품을 제외한 상품 가격이 10만원 미만인 경우 초기 배송비도 소비자 부담입니다.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에이몬트는 소비자 보호법을 준수합니다.

전자상거래 관련 법령에 의거하여 아래 사항에 부합되는 제품은 교환/반품/기타 처리가 되지 않으니 참고 부탁드립니다.

 

1.  소비자에게 책임있는 사유로 재화 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다만 내용 확인을 위해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 제외

2.  소비자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재화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3.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재화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4.  복제가 가능한 재화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 * 모니터 사양에 따라 제품 색상의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로 인한 교환 및 반품은 사유가 되지 않습니다.)

 

<반품 및 교환 접수 방법>

1.  상품 수령 후 반드시 7일 이내에만, 에이몬트로 반품 및 교환 신청이 가능합니다.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 접수)

2.  반품 및 교환하실 물건을 보내실 때, 사유를 기재한 간단한 메모를 동봉해주셔야 빠른 처리가 가능합니다.

3.  제품불량이 아닌 고객변심으로 반품/교환을 원하실 경우, 보내실 제품과 함께 꼭 배송료를 동봉하여 주시길 바랍니다.

 

<반품 및 교환 배송료>

1.  사유가 제품 불량일 때

     불량인 제품에 대한 반품/교환 배송비 전액은 에이몬트에서 부담하나, 반품/교환 제품을 수령 후 제품 담당자가 확인하여

     불량이 아니라고 판단될 시, 고객님께서 배송료를 부담하셔야 합니다.

 

2 . 사유가 고객 변심일 때

     ① 반품 : 반품 건에 대한 배송료 즉, 2,500원을 반품하실 물건과 함께 동봉해주셔서 착불로 보내주시길 바랍니다.

                     (단, 10만원 이상 결제하여 무료배송으로 제품을 수령했을 경우, 왕복택배비 5,000원을 동봉해야 합니다.)

     ② 교환 : 교환건에 대한 배송료 즉, 5,000원을 교환하실 물건과 함께 동봉해주셔서 착불로 보내주시길 바랍니다.

 

3 . 맞교환

     에이몬트 내 맞교환 신청은 사유가 제품 불량일 경우에만 가능하며, 자세한 문의는 당사 고객센터로 부탁드립니다.

서비스문의

1. 고객센터 - 1600-0329
2. 상담시간 - 월~금 , 오전9시~오후6시 (점심시간 오후 12:30 ~ 1:30)
3. 반품주소 - 서울시 성동구 왕십리로 10길 6 서울숲비즈포레 1002호 에이몬트
4. 로젠택배 - 1588-9988

WORLD SHIPPING

PLEASE SELECT THE DESTINATION COUNTRY AND LANGUAGE :

GO
close

+ ONLINE SHOP +

Customer Care 10:00 ~ 17:00
Lunch 12:30 ~ 13:30
Sat, Sun and holidays OFF

+ SHOW ROOM (only wear for chefs) +

Address 29-8, Dosan-daero 49-gil, Gangnam-gu, Seoul, Republic of Korea
OPEN 11:00 ~ 19:30
Lunch 12:30 ~ 13:30
Sun, Mon, Holiday OFF